쓰레기

Daily Photo 2018. 6. 9. 09:52 |

Daily Photo 3. 22. 17

WednesdayMarch 222017


정말 내가 한심스러운 건, 
버려진 쓰레기를 보며 그들을 상상하는 것이다. 
거친 세상을 알까? 
고사리 같은 손을 내미는 아이가 격하게 마음을 동요시킨다네!



서 승 은 🌺 

Artist. Seungeun Suh /aka Hibiscus

Homepage : http://hibiscus.kr/

Instagram :  www.instagram.com/seungeunsuhart

Facebook : www.facebook.com/seungeunsuhart

Tumblr : https://hibiscus-suh.tumblr.com/

Copyright ⓒ By Seungeun Suh All Pictures

 Unauthorized copying is not allowed.







'Daily Photo' 카테고리의 다른 글

14번째 개인전- VIP 프리뷰  (0) 2018.06.09
수면결핍  (0) 2018.06.09
쓰레기  (0) 2018.06.09
월간<대구문화> 4월호: 취재 기자님과의 인터뷰 현장  (0) 2018.06.09
장진 감독: 2017 큐피드 소장  (0) 2018.06.09
오후 2시  (0) 2018.06.09
Posted by HIBISCUS Seungeun Suh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