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대표방송  KNN 뉴스

오늘의 책(아나키스트의 애인)




{앵커:등단 18년을 맞은 여류 시인은 어떤 산문을 써낼까요? 시인이자 문학평론가로 활동하고 있는 김혜영이 첫 산문집을 펴냈습니다. '아나키스트의 애인' 오늘의 책에서 소개합니다.}

계간지 '시와 사상'의 편집위원이자 대학 강단에서 시 쓰기를 강의하는 김혜영이 첫 산문집을 펴내 화제입니다.

일왕을 암살하려 했던 아나키스트 박열의 동지였던 가네코 후네코와 프랑스 철학자 자크랑시에르 등 다양한 영역의 이야기를 폭넓게 넘나드는데요.

정치적 비평과 역사적 회고, 일상의 감상 등 1997년 등단 이래 그녀가 게재한 칼럼과 시평을 모아 엮었습니다.

무거운 주제의 이야기가 아닌 소소한 일상의 즐거움도 엿볼 수 있는데요.

책 곳곳에 실린 화가 서승은의 매혹적인 그림들은 읽는 재미를 더합니다.

묵직한 주제부터 일상의 면면까지, 사유의 폭을 넓힙니다. 김혜영의 '아나키스트의 애인' 오늘의 책이었습니다.





부산경남대표방송  KNN : http://www.knn.co.kr/78661





서 승 은 🌺 

Artist. Seungeun Suh /aka Hibiscus

Homepage : http://hibiscus.kr/

Instagram :  www.instagram.com/seungeunsuhart

Facebook : www.facebook.com/seungeunsuhart


Copyright ⓒ By Seungeun Suh All Pictures

 Unauthorized copying is not allowed.







Posted by HIBISCUS Seungeun Suh

댓글을 달아 주세요





Daily Paintings 4.8.15


Wedsday
. April 8. 2015





그림이 주는 힘에는...  
 
색 그리고 자연과 인간의 또 다른 에너지들의 교집합을 이루어 정신을 윤택하게 해준다.  








                서 승 은 🌺 

Artist. Seungeun Suh /aka Hibiscus

Homepage : http://hibiscus.kr/

Instagram :  www.instagram.com/seungeunsuhart

Facebook : www.facebook.com/seungeunsuhart


Copyright ⓒ By Seungeun Suh All Pictures

 Unauthorized copying is not allowed.





'Daily Photo' 카테고리의 다른 글

Daily Photo 16. 5. 15  (0) 2018.06.06
Daily Paintings 4.21.15  (3) 2016.07.06
Daily Paintings 4.8.15 그림이 주는 힘  (0) 2016.07.06
Daily Paintings 7.15.15 - 복짓는 오늘  (3) 2015.07.15
Daily Photo 29. 4. 15  (1) 2015.04.29
Daily Photo 26. 4.15  (2) 2015.04.28
Posted by HIBISCUS Seungeun Suh

댓글을 달아 주세요



Daily Paintings 4.5.15


Sunday. April 5. 2015







Suh Seungeun 9th Exhibiton "RECALL"
Special exhibition in KIDARI GALLERY & Collaboration with Kumhong


전시준비












           

     

서 승 은 🌺 

Artist. Seungeun Suh /aka Hibiscus

Homepage : http://hibiscus.kr/

Instagram :  www.instagram.com/seungeunsuhart

Facebook : www.facebook.com/seungeunsuhart


Copyright ⓒ By Seungeun Suh All Pictures

 Unauthorized copying is not allowed.





Posted by HIBISCUS Seungeun Suh

댓글을 달아 주세요



Daily Paintings 3.25.15


Wedsday. March 22. 2015







때론 하찮다 여겨질 작은 것들 속에서 의미 있는 것들이 많이 있었다. 무의미 한 것은 그것들의 소중함을 잃어가는 것이다.  


By 서승은 작가 







                


-Artist.Seungeun Suh /hibiscus-

http://hibiscus.kr/





Posted by HIBISCUS Seungeun Suh

댓글을 달아 주세요